한국영상시화작가협회
처음으로 로그인 회원가입 즐겨찾기추가하기
 
 
작성일 : 10-07-22 06:52
중년에 아름다운 당신 / 이채 (낭송 이혜선)
 글쓴이 : 野生花
조회 : 1,168  
    중년에 아름다운 당신 / 이채 (낭송 이혜선) 깊어서 고요한 것이 있다면 바다만이 아닐 것이며 넓어서 편안한 것이 있다면 하늘만이 아닐 것입니다 중년에 아름다운 당신의 눈빛이 그러하고 가슴이 그러하고 중년에 온화한 당신의 표정이 그러하고 생각이 그러합니다 세월의 오랜 정을 소중히 여기고 진실한 마음의 참됨을 알기에 문득 그리워지는 사람 하나 어둠 속 별이 되어 빛날 때 깊어도 때로는 외롭던가요 외롭다가 슬프기도 한 눈빛으로 흘러도 보이지 않는 가슴 속 눈물 중년에 아름다운 당신의 모습입니다 떠나간 이름 하나 긴 하루로 남았던 기억 어느날 너와 나의 만남이 엷은 꽃잎으로 다시 피어날 때 넓어도 때로는 그립던가요 타다 남은 불씨에 실바람이 불어오면 달래고 재우는 버들잎 손길 중년에 아름다운 당신의 마음입니다 가고 오는 세월은 유수같아라 부질없는 욕심을 버리고 나니 한줄기 노을빛이 더욱 아름다워 중년인 내 나이를 사랑하렵니다